그동안 일본 도쿄지역을 중심으로 교민들에게 사랑 받아온 벼룩신문이 폐간(2017.9.1 547호를 마지막으로)되고

이름이 신문 마루로(월1일,16일 2회 발행으로) 변경되었다고 들어 알려 드립니다. 

새로운 신문 마루를 기대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