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모바일모드 |

홈으로 케이피플 kpeople 배달업소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한·미 정상회담 앞두고 '사드 배치' 한발 더 나간 정부
KP뉴스 > 상세보기 | 2017-06-23 21:47:52
추천수 13
조회수   600

글쓴이

냉면 친구추가
내용
 
[앵커]

청와대 취재를 담당하는 이성대 기자와 좀 더 짚어보겠습니다. 이성대 기자, 한미 정상회담 일주일도 안 남긴 시점에 왜 이런 말을 했을까요? 

[기자]

청와대에서는 의도를 가지고 전략적으로 한 건 아니라고 표면적으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로이터 통신이 사드 배치 연기를 기정사실로 깔고 질문하니까 그건 아니라는 점을 설명하면서 이전에 합의를 공개하게 됐다는 겁니다.

[앵커]

정상회담을 코 앞에 둔 시점에서 굳이 이렇게 하는 게 도움이 되겠냐는 지적도 있지 않습니까?

[기자]

청와대에선 오히려 그 반대일 수도 있다는 설명을 하고 있습니다. 청와대는 사드 배치가 연기가 아니라는 걸 강조하기 위해 한 말이라고 여러차례 강조했습니다.

한 핵심 관계자는 "만약 원래 계획대로 였다면 더 빨리 배치할 수도 있었다"는 말까지 했습니다.

게다가 알고보니까 올해가 아니라 내년까지 배치를 끝내야 한다는 사실을 굳이 공개한 건, 내년까지는 어떻게든 배치를 끝내겠다는 의도를 드러냈다는 해석도 나온다는 겁니다.

[앵커] 

그런데 외교적인 발언이라는 건데, 외교는 수사인데 사드 배치를 확실하게 약속하기 위한 거란 것이, 청와대의 말 대로라면 굳이 탄핵 국면에서 앞당겨졌다 이렇게 말을 할 필요가 있었을까요.

[기자]

지금 새 정부가 들어서 사드 보고 누락 사태에 대해 진상조사를 실시했고, 그에 따라 환경영향평가까지 하는 과정이 한미 간의 관계를 깨려는 게 아니라는 점을 강조한다는 분석입니다.

원래대로 합의를 보니까 알고보니 우리가 하는 게 배치를 지연시키는 게 아니라 계획표대로 정상적으로 가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고 증명했다는 해석이 되는 거죠.

그렇기때문에 우리측의 절차적 정당성을 더 확보해주는 거라는 분석입니다.

[앵커]

미국은 여전히 문재인 정부가 사드 배치를 꺼리는 것 아니냐는 의구심을 갖고 있는 거죠?

[기자] 

그렇습니다. 우리측의 설명해도 불구하고 여전히 사드 배치를 연기하기 위해 여러가지 사드 관련한 것들을 공개하고 있는 게 아니냐는 의구심은 존재합니다.

게다가 배치 시간표가 변경됐다면 미국측이 이를 모를 리 없기 때문에 미국이 해명해야 될 부분이 더 늘었죠. 불편할 수 있다는 겁니다.

당장 미 국방부에서는 문 대통령이 발언한 이후 '모든 과정에서 한국 정부와 투명하게 협의해왔다'는 입장을 다시 밝히기도 했습니다.

[앵커]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다는 시점이기 때문에 민감한 상황인데, 정상회담에서는 거론이 될까요?

[기자] 

일단 우리측에서는 테이블에 올릴 의제가 사드는 아니라는 입장입니다. 하지만 미국측도 테이블에 올리지 않을 거라는 건 장담할 수 없다는 분위기인데요.

만약 정상회담에서 사드 의견이 나올 경우 후폭풍이 상당할 거란 우려는 나오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문 대통령이 정상회담을 앞두고 계속 외신 인터뷰에서 관련된 발언들을 하고 있는 것이고, 내년까지 배치한다는 점을 한번 확인했다는 분석이 있는데요.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히려 정상회담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앵커]

정상회담에 긍정적일 것이라는 건 아까 이성대 기자가 얘기한대로 연기하려는 게 아니라 배치를 내년에 하겠다는 것을 확고하게 얘기하는 취지라고 할 때의 얘기인 것이고. 어쨌든 정상회담에서 전혀 언급이 안 될 수는 없지 않을까 하는 분석도 있죠. 정치부 이성대 기자였습니다.

이성대(sdj12@jtbc.co.kr)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목록
KP뉴스 전체목록 (315)
분류
제목
조회
등록일
국내뉴스
文대통령 '베를린 구상'…항구적 평화체제 위에 신경...
5122017-07-07
국내뉴스
ML 기록도 넘은' KIA, SK 제압하고 파죽의 7연승
6012017-07-04
국내뉴스
北주민 5명 탄 선박 1척 동해 NLL 넘어와…"귀순의...
6202017-07-01
국내뉴스
'의혹조작' 이유미 구속…法 "사안중대·도주 우...
6812017-06-29
국내뉴스
때 이른 증세론에 서민 반발 부를라··정부, 서둘러 ...
5512017-06-26
국내뉴스
슈퍼 청문위크…7명이 청문 무대에 선다
5902017-06-25
국내뉴스
한·미 정상회담 앞두고 '사드 배치' 한발 더 나간 정...
6002017-06-23
국내뉴스
文대통령, 김현미 장관에 임명장…서민 주거안정 주...
6052017-06-21
국내뉴스
脫원전 가속도… 미래에너지 시대 연다
4672017-06-19
'40년 역사' 고리 1호기 전기 차단…서서히 식는다
4522017-06-17
국내뉴스
靑 "文대통령-매케인 면담 거부? 사실 아니다"
3862017-06-15
국내뉴스
文대통령, 김상조 공정위원장 임명…청문보고 채택...
5052017-06-13
1
2
3
4
5
6
전화번호부
13
배달업소
13
세부 장터
6448
커뮤니티 뉴스 배달업소 한인업소록
 
공지사항 + 더보기
5처넌 짜리 티셔츠 사고 운 메갈
푸틴 : 관계국들은 한반도에 대해...
각국 주요 언론  
방탄국회  
우리나라 교육 개혁이 안 되는 건...
광고문의 결제관련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