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모바일모드 |

홈으로 케이피플 kpeople 배달업소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文대통령, 김상조 공정위원장 임명…청문보고 채택없는 첫 사례(종합2보)
KP뉴스 > 상세보기 | 2017-06-13 17:49:26
추천수 11
조회수   597

글쓴이

냉면 친구추가
내용
 임명장 받는 김상조(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후 청와대에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검증 통과했다…금쪽같은 시간 허비할 수 없어"

국회 정무위 인사청문보고서 채택 시한 넘겨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김상조 한성대 교수를 공정거래위원장에 임명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자유롭고 공정한 경쟁질서에서 공정한 경제민주주의 질서를 만들어야 하는데 금쪽같은 시간을 허비할 수 없다"며 "이에 문 대통령은 김 후보자를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윤 수석은 "김상조 위원장은 국회 청문회 과정에서 공정한 경제 질서를 통해 사회적 불평등과 양극화를 해결할 정책능력을 갖췄음을 입증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직자로서의 도덕성도 그의 걸어온 길과 사회적 평판이 말해준다"며 "중소상공인과 지식인, 경제학자 등 사회 각계 인사가 청렴한 삶을 증언하고 위원장 선임을 독촉했다"고 덧붙였다.

윤 수석은 "각종 여론조사에서 보듯 국민도 김 위원장을 공정거래 정책의 적임자로 인정하고 있다"며 "흠결보다 정책적 역량을 높이 평가하는 국민의 눈높이에서 김 위원장은 검증을 통과했다고 감히 말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각이 늦어져서 국정 공백을 메우지 못하고 있다"며 "새 정부의 첫 출발을 지체할 수 없어 이렇게 김 위원장을 임명한다"고 강조했다.

김상조 위원장 낡은 가방 보는 문 대통령(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후 청와대에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김 위원장의 낡은 가방을 살펴보고 있다. kjhpress@yna.co.kr

이어 "협치를 하기 위해 야당의 의견을 수용해야 한다는 요구도 있다"며 "정치의 중요한 원칙은 타협이다. 야당을 국정운영의 동반자로 대하는 협치는 원칙적으로 지켜가겠다"고 덧붙였다.

김 교수는 지난달 17일 공정거래위원장 후보로 지명됐으며, 이달 2일 국회 정무위원회가 개최한 인사청문회에 참석했다.

그러나 정무위원회는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마감 기한인 12일까지 청문보고서를 채택하지 못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김 위원장 임명으로 추경 처리가 어려워질 우려가 있지 않나'라는 질문에 "그간 분리해 말해왔다. 별건이다"라고 답했다.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 방침에 대해서는 "가봐야 안다. 김 후보자는 표결해야 하고 강 후보자는 더 봐야 한다"며 "시간은 많지 않지만, 아직 기일이 있으니 계속 설득하겠다"고 말했다.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오전에 김 위원장을 임명하기로 결정을 내렸고, 오후에 야당 원내대표들에게 양해를 구했다"고 말했다.

kind3@yna.co.kr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목록
KP뉴스 전체목록 (315)
분류
제목
조회
등록일
국내뉴스
文대통령 '베를린 구상'…항구적 평화체제 위에 신경...
6442017-07-07
국내뉴스
ML 기록도 넘은' KIA, SK 제압하고 파죽의 7연승
1,4192017-07-04
국내뉴스
北주민 5명 탄 선박 1척 동해 NLL 넘어와…"귀순의...
1,4942017-07-01
국내뉴스
'의혹조작' 이유미 구속…法 "사안중대·도주 우...
1,5922017-06-29
국내뉴스
때 이른 증세론에 서민 반발 부를라··정부, 서둘러 ...
1,4202017-06-26
국내뉴스
슈퍼 청문위크…7명이 청문 무대에 선다
1,4102017-06-25
국내뉴스
한·미 정상회담 앞두고 '사드 배치' 한발 더 나간 정...
1,4662017-06-23
국내뉴스
文대통령, 김현미 장관에 임명장…서민 주거안정 주...
1,4782017-06-21
국내뉴스
脫원전 가속도… 미래에너지 시대 연다
5692017-06-19
'40년 역사' 고리 1호기 전기 차단…서서히 식는다
5492017-06-17
국내뉴스
靑 "文대통령-매케인 면담 거부? 사실 아니다"
4872017-06-15
국내뉴스
文대통령, 김상조 공정위원장 임명…청문보고 채택...
5972017-06-13
1
2
3
4
5
6
전화번호부
13
배달업소
13
세부 장터
6475
커뮤니티 뉴스 배달업소 한인업소록
 
공지사항 + 더보기
처음하는 코끼리
소림축구
미국에서 큰
대놓고 남혐하며
독일인들이
광고문의 결제관련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