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모바일모드 |

홈으로 케이피플 kpeople 배달업소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베토벤
컬럼리스트 > 상세보기 | 2015-11-19 23:22:50
추천수 31
조회수   1,220

글쓴이

빛을쏟는 친구추가
내용

어느 의과 대학에서 교수가 학생들에게 질문을 했다.

"한 부부가 있는데, 남편은 매독에 걸렸고 아내는 심한 폐결핵에 걸려있다. 이 가정에는 아이들이 4명 있는데, 한 명은 병으로 죽었고, 남은 아이들은 결핵으로 누워 살아날 것 같지 않았다. 이 부인은 현재 임신 중인데 어떻게 하면 좋겠느냐?"

그러자 한 학생이 대뜸 소리쳤다.

"낙태 수술을 해야 합니다."

교수가 말했다.

"자네는 지금 베토벤을 죽였네."

이 불행한 상황에서 다섯 번 째로 태어난 사람이 바로 베토벤이었다.

어렸을때 들었던 엘리제를 위하여는 , 역사상 없을 노래였을수도 있었네요...

베토벤에 대해 살짝 알아볼가요?

그의 조부 루트비히는 플랑드르에서 이주한 본의 궁정악장이었고, 아버지 요한은 본의 궁정가수였으며, 어머니 마크달레나는 궁정요리장의 딸이며 궁정의 심부름꾼으로 미망인이었다. 이들 사이에서 1770년 베토벤이 태어났다. 그의 세례일은 70년 12월 17일로 되어 있으나 명확한 출생일은 알 수 없다.

플랑드르의 중후한 기질, 독일의 엄격한 논리, 라인지방의 희노애락이 심한 감정, 그리고 제 2 의 고향이 되는 빈의 부드러운 분위기가 베토벤음악의 배경이 된다. 어렸을 때부터 아버지에게서 피아노 기초를 배웠고 7세 때 연주회에서 피아노협주곡을 연주하여 풍부한 재능을 보여주었다. 소년시절 본에서 아버지를 비롯하여 몇 사람의 음악가로부터 개인교수를 받지만 결정적인 영향을 준 사람은 10세 때부터 베토벤을 가르친 C.G. 네페였다.

제 2 의 모차르트가 될 것이라고 그의 재능을 절찬한 네페는 J.S. 바흐와 C.P.E. 바흐의 작품을 가르쳤다. 11세 때 최초의 작품을 출판한 베토벤은 오르간과 피아노 연주가로서도 활동하였다. 16세 때 그는 모차르트를 동경하여 빈으로 유학을 떠났지만 어머니의 급병 소식을 듣고 본으로 되돌아왔다. 어머니의 죽음은 주벽이 심해진 아버지를 폐인으로 만들었고, 베토벤에게 집안 생계를 맡기는 결과가 되었다.

실의에 찬 그에게 용기를 준 것은 브로이닝가(家)의 따뜻한 분위기였으며 그 집 딸 엘레오노라는 베토벤의 첫 애인이 된다. 그의 후원자가 되는 발트슈타인백작도 87년에 본으로 부임하여 물심양면으로 베토벤을 도와준다. 92년 본을 방문한 F.J. 하이든에게 작곡가로서의 재능을 인정받은 베토벤은 하이든의 제자가 되려고 21세 때 빈으로 떠난다. 92년 빈에 도착하여 하이든·J. 센크·J.G. 알브레히츠베르거 밑에서 먼저 작곡기법을 배우는 동시에 피아노의 명수로서 귀족들 사이에서 점차 높은 평판을 얻게 된다.

빈 생활 3년째에 그는 연주회에서 피아니스트로서 자작 피아노협주곡 제 2 번을 연주하여 데뷔하였고, 작곡가로서는 《피아노 3중주곡집》을 출판하였다. 96년에는 보헤미아와 독일에 연주여행을 하는 등, 연주·작곡 양면에서 순조롭게 성장하여 1800년에는 그 자신의 연주회를 빈에서 열고 교향곡 제 1 번을 초연하였다. 이듬해에는 J. 구이차르디와 사랑에 빠져 피아노소나타 《월광》을 작곡하였고, 27세 무렵부터 느꼈던 난청이 음악가로서 치명적인 귓병으로 악화되자, 1802년에는 자살까지 결심하였다. 그러나 <하일리겐슈타트의 유서>를 계기로 교향곡 제 3 번 《영웅》, 교향곡 제 5 번 《운명》, 오페라 《피델리오》 등 수많은 걸작을 계속 작곡하게 되었다.

1808년에 베스트팔렌국왕이 카셀궁전에서 악장으로 초빙하자 좋은 경제적 조건 때문에 그는 카셀로 가려는 결심을 굳힌다. 그러나 그의 음악을 사랑하고, 재능을 존경하는 루돌프대공을 비롯한 빈의 세 귀족들은 연금을 서로 출자하여 베토벤을 평생 오스트리아에 머물러 살 수 있도록 해주었다.

1809년부터 12년까지의 시기에는 피아노협주곡 제 5 번 《황제》, 피아노 3중주곡 《대공》, 교향곡 제 7 번과 제 8 번 등 다채로운 작품을 작곡하였다. 13년부터 16년까지는 사랑편지 <내 불멸의 애인이여>의 상대방인 브렌타노부인과의 비극적인 사랑 때문에 그의 자주적 작곡활동은 침체하였으나, 17년에는 《전쟁교향곡》과 오페라 《피델리오》의 상연이 빈에서 대성공을 거두었다.

18년부터 청각을 거의 잃은 그는 필담(筆談)에 의해 생활해 가면서도 피아노 소나타 《하머클라비어》를 비롯해 후기의 걸작군을 창작해 갔다. 베토벤음악의 총결산인 교향곡 제 9 번 《합창》은 24년 5월 7일 빈의 쾰른트나투르극장에서 80명이 넘는 오케스트라, 4명의 독창자, 약 100명의 합창에 의해 초연되었다.

26년 12월부터 간경변 때문에 수술을 되풀이했으나, 27년 3월 23일에는 죽음을 깨닫고 유서를 썼다. 3월 26일 그는 56세의 나이로 생애를 끝마쳤다.

이렇듯..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네요..
하지만 56세 까지 밖에 못 살았지만. 그 사람의 노래는 우리의 마음속에 길이길이 기억남네요 ㅠㅠ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목록
목록
컬럼리스트 전체목록 (105)
제목
|
글쓴이
|
조회수
|
추천수
|
등록일
주민등록증발급 운전면허증발급 증명서 여권 제...
jiu pi
422018-07-19
가족관계증명서 혼인관계증명서 인감증명서제작...
jiu pi
102018-07-19
토익 등본 초본 (서버전산등록)각종증명서류 제...
jiu pi
102018-07-19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증명서 여권 주문제작◀...
면허증
202018-07-19
만나서 꽁으로 떡치기까지는..
장강성
1822018-06-29
@ 만 19세 이상 남녀 아르바이트 / 재택부업 / 투잡...
빅트리
11582018-05-17
집에서 즐기는 온라인 [강][원][랜][드]
크레이
26682018-04-23
■■■■■역대급 자본의 정싸이트에서 총판사...
최준석
136112018-03-30
♠️안전 공원♠ ▶신규◀ 첫충15%매충10%돌발15% ...
털보실
11072018-03-22
▶신규◀ 첫충15%매충10%돌발15% 이벤트中
털보실
10982018-03-22
정사이트 GROWING 본사에서 총판/부본사모집합니다...
털보실
13172018-03-21
6.25전쟁과 흥남철수 [1]
실록2
990362016-04-25
윤대장의 일곱번째 이야기-노니주스를 집에서 만... [3]
윤대장
3,054452016-04-24
윤대장의 여섯번째 이야기-필리핀 여자와 결혼해... [1]
윤대장
2,458582016-04-14
윤대장의 다섯번째 이야기
윤대장
1,761482016-04-08
1
2
3
4
5
6
전화번호부
13
배달업소
13
세부 장터
6463
현재접속자
광고문의 결제관련문의